서로 좋은 노래&앨범 공유를 원하시는 분은 댓글로 메일주소 남겨주세요~


메일 발송은 보통 하루 이틀 정도 소요됩니다.^^*



부활 ‘사랑할수록’의 보컬 김재희 
애절한 발라드곡 ‘Return to memories 로 부활하다. 
오랜 침체기를 겪던 부활을 다시금 한국을 대표하는 락그룹으로 자리매김시킨 명곡 “사랑할수록”이었지만 성공의 시작 역시 그리 순탄하지는 않았다. 이승철의 탈퇴와 뒤이은 2집의 실패 이후 재기의 몸부림을 치던 김태원이 3집을 준비하면서 발굴한 새로운 천재 보컬리스트 김재기가 그만 앨범발매를 앞두고 교통사고로 불귀의 객이 된 것이다. 김태원 특유의 서정적이면서도 몽환적인 기타선율과 감성적인 멜로디를 가장 잘 살려내 줄 수 있는 천재보컬의 빈자리를 대체할 수 있는 보컬리스트는 더 이상 존재하지 않는 듯했다. 하지만 김태원은 결국 찾아냈다. 바로 김재기의 음색과 느낌을 가장 잘 살릴 수 있었던 김재기의 친동생 김재희였다. 명곡 “사랑할수록”은 그렇게 김재희의 목소리로 세상에 나왔고, 부활의 3집은 당시 한국 락음반 사상 최고의 히트를 기록하는 명반이 되었다. 

하지만 3집의 화려한 성공은 김재희에게는 감당하기 힘든 큰 부담이었다. 사랑하는 형의 대한 그리움 그리고 형이 차지했어야 할 영광을 자신이 차지했다는 죄책감이 더해져 김재희는 인기가 올라갈수록 점점 더 괴로워했고, 결국 김재희는 3집 이후 세상에서 모습을 감춰버렸다. 
그리고 드디어 만 20년만에 김재희가 돌아왔다. 그것도 최고의 여성보컬리스트 장혜진과 함께…

Return to memories (장혜진, 김재희)
가을에 어울리는 애절한 발라드곡
‘Return to memories’는 애절한 김재희 특유의 애수어린 감성과 장혜진의 힘있는 보컬이 조화된 애절한 발라드곡이다. 감미로운 피아노선율과 복고풍의 아름답고 가슴시린 멜로디라인 그리고 곡 후반부의 웅장하면서도 비장한 오케스트라 선율과 코러스가 특히 일품인 이 곡은 이 시대 최고의 여성 보컬리스트 장혜진이 처음 곡을 듣자마자 참여를 결정할 정도로 음악적 완성도가 높다. 죽은 첫사랑을 못 잊은 채 세상에 홀로 남겨진 자의 슬프고 애절한 심정을 노래했으며, 본래 김재희가 추구해왔던 락이 아닌 발라드로 곡을 편곡하여 대중성을 높혔다.


by 연하 2012. 11. 4. 18:39
  • 제발 2013.02.05 13:35 ADDR EDIT/DEL REPLY

    김재희님 장혜진씨 남편 강승호 조심하세요.. 가수들 노래시키고 사기쳐먹는 돼지입니다

서로 좋은 노래&앨범 공유를 원하시는 분은 댓글로 메일주소 남겨주세요~


메일 발송은 보통 하루 이틀 정도 소요됩니다.^^*



힙합계의 새로운 기대주 남성듀오 “긱스(GEEKS)”와 국내 최정상 걸그룹 씨스타의 “소유”가 함께한 re;code Episode I <Officially missing you, too> 


re;code Episode I 긱스와 소유(씨스타)의 <Officially missing you, too>


언더에서 활동중인 유망 아티스트의 대표곡을 대중성있게 편곡하여 기성 아티스트와 꼴라보레이션하는 프로젝트 앨범 re;code의 첫번째 음원이 발매되었다.


Episode I의 주인공은 2011년 Tamia 의 <Officially missing you>를 어쿠스틱 힙합으로 편곡하여 동명을 타이틀로 데뷔를 했던 무서운 신인 “긱스(GEEKS)”이다. 긱스는 루이, 릴보이 2명으로 구성된 남성 힙합 듀오. 발매된 모든 곡 작업을 직접한 싱어송라이터로 데뷔곡인 “Officially missing you”로 싸이월드 루키상을 차지했었고 그 후 “숨이차”, “어딜가나”, “아침에” 등이 수록된 2개의 미니앨범을 발매하였다. 최근 다수의 공연을 만석으로 채우고 대학교 축제 1순위로 꼽히고 있으며 많은 가수들의 피쳐링 섭외로 앞으로의 활동이 더욱 기대되는 유망주이다.


Episode I의 수록곡 <Officially missing you, too>는 “officially missing you”의 두번째 이야기로 긱스의 샘플링 곡에 Tamia 원곡의 멜로디와 긱스가 직접 새로 만든 인트로를 추가하여 대중성 있게 편곡하였고, 긱스가 이전 곡에서 다 하지 못했던 얘기들을 새로운 랩으로 풀어내었으며 리얼 세션과 스트링 선율로 더욱 풍성해진 사운드를 느낄 수 있을 것이다. 또 파워풀하고 건강미 넘치는 무대로 국내 가장 핫한 걸그룹으로 꼽히는 씨스타의 "떠오르는 대세" 멤버 “소유”가 허스키하면서도 여성스러운 보컬로 긱스와 최고의 하모니를 만들어내며 곡의 가치를 더욱 높였다. 편곡에는 브라운아이드걸스, 엠씨더맥스, 럼블피쉬, 슈퍼주니어, 블락비 등과 작업을 하고 드라마 씨티헌터, 유령, 골든타임, 신의 OST등 다수의 OST 작,편곡을 맡아온 오승은이 참여하였다.


<Officially missing you, too>의 뮤직비디오는 제목 그대로 헤어진 연인을 그리워해 다시 찾는 컨셉으로 두 명의 남자 주인공이 한 명은 직접 그린 그림을, 한 명은 추억이 담긴 폴라이드 사진을 통해 SNS로 그녀가 그립다는 뜻을 전한다. 그들이 만든 이미지는 여러 디자인의 티셔츠로 제작되고 더 나아가 각종 광고로 나올 정도로 이슈가 되고 드디어 떠났던 연인에게 마음이 전해져 다시 돌아온다는 내용으로 주인공 긱스 외에 써니힐의 메인보컬 주비, 블락비, 하하, 정태호와 브라우니가 까메오로 출연하였다. 이번 뮤직비디오 연출은 많은 광고 캠페인들을 연출해온 조경일(massao) 감독이 맡았으며 기존 뮤직비디오들과는 색다른 구성력을 보여준다.


로엔엔터테인먼트의 프로젝트팀에서 오랫동안 기획해온 re;code 앨범을 통해 숨겨진 실력있는 아티스트들의 명곡들을 접해볼 수 있을 것이다.

by 연하 2012. 11. 4. 18:33

서로 좋은 노래&앨범 공유를 원하시는 분은 댓글로 메일주소 남겨주세요~


메일 발송은 보통 하루 이틀 정도 소요됩니다.^^*



Convince Myself Album Track List.


이기찬 - 01 - 새벽 한시

이기찬 - 02 - WITH U

이기찬 - 03 - PLEASE (New Ver.)


이기찬, 음악으로 돌아오다. 맥시싱글 [Convince Myself] 발매


데뷔 16년차 가수의 갈증

그는 마이크를 내려놓으면 어딘가 늘 공허했다. 각종순위프로에서 20회 이상 1위를 하고 골든디스크, 음반대상의 영예로도 해소되지 않는 무언가가 무대를 마치고 내려온 그를 늘 괴롭혔다. 그리고 이어진 군입대와 공백기. 그는 대중 앞에서 노래하던 본연의 임무를 잠시 내려둔 채 뮤지컬 톡식히어로와 전국노래자랑에 연속으로 도전하고 나름대로 호평을 받았다. 그렇게 흘러간 4년의 시간은 그의 심지를 더욱 굳건하게 만들었고 그 해소되지 않는 갈증의 해답은 무대에 있다는 것을 깨닫게 했다.


아티스트에게는 모든 찰나와 순간이 음악이 되고 가사가 된다

물론, 4년내내 새 음반을 준비했다면 거짓말이다. 하지만 그는 새로운 음악 파트너로 대형기획사가 아닌 프로듀서 겸 작곡가 박성일과 손을 잡고 수십여곡을 쓰기에 도전했다. 화요비, 양파, 김준수, 박효신 등의 앨범을 프로듀싱하며 보컬리스트의 역량을 극대화 시켜왔던 박성일과의 만남은 작업은 보컬리스트로서의 이기찬뿐만 아니라 싱어송라이터 이기찬으로 음악적 영역을 넓히고 있다. 


사랑 때문에 고장난 심장을 위한 힐링 송 

단언컨데 새벽 한시에는 아마 이기찬의 ‘새벽 한시’를 듣지 않을 수 없을 것이다. 이별후의 슬픔은 그의 애절한 보이스가 달래 줄 것이며 담담해진 후의 아픔은 그의 스윗한 매력이 토닥여 줄것이 분명하기 때문이다.


그렇게 탄생한 그의 4년만의 복귀작 [Convince Myself]

두 곡의 자작곡과 데뷔곡인 플리즈의 재해석이 들어있는 이 싱글앨범은 한국, 일본에 동시에 릴리즈 된다. 애초에 동시발매라는 것은 업계에서는 엄청난 모험이자 도전이다. 각국의 스케쥴 소화부터 저작권의 권리등으로 인해 라이센스가 아닌 2개국어로의 동시발매란 사실상 국내를 통틀어 첫 사례나 다름없다.


이기찬, 음악으로 돌아오다

이 모든 것은 그의 음악으로의 회귀본능이 아니었다면 불가능했던 일이었다. 일단 아날로그 녹음방식을 고수했다. 국내 최고의 드러머 신석철은 그를위해 사운드 디자인을 해주는 수고를 기꺼이 감수하였고 덕분에 국내에서는 듣기 힘든 사운드를 완성할 수 있었다. 그 외 기타리스트 홍준호, 베이시스트 노덕래의 조합은 밴드에 가까운 유니크한 편곡에 없어서는 안될 존재였다.


이기찬, 무대로 돌아오다

그는 앨범발매와 동시에 해소되지 않았던 갈증을 풀어낼 콘서트를 연다. 그리고 연속된 투어 일정을 조율하고 있다. 라이브를 보여줄 수 있는 음악방송, 그리고 나머지 시간은 라이브에 올인하기로 마음먹었다. 그것이 그의 공허함을 달래줄 진짜 이기찬이 되는 방법이라는 것을 알기까지 너무 오랜 시간이 걸렸다. 


그래서인지 [Convince Myself]에는 무언가 달라진 이기찬이 담겨있다.


by 연하 2012. 11. 4. 18:29
| 1 2 3 |